Project Description

Joslyn Kim (김진영)
FASHION BLOGGER

MOTTO: ABSENCE DIMINISHES SMALL LOVES AND INCREASES GREAT ONES, AS THE WIND BLOWS OUT THE CANDLE AND FANS THE BONFIRE - FRANCOIS LA ROCHEFOUCAULD

모토: 상대가 눈앞에 없어지면 보통사랑은 멀어지고 큰사랑은 더욱 커진다. 바람이 불면 촛불은 꺼지고 큰불은 더 불길이 세지는 것처럼 - 라 로슈푸코

Joslyn Kim is currently a student at Fashion Institute of Technology (FIT) studying Fashion Design. Every since she was young, Joslyn looked at objects with a different point of view and this viewpoint led to her passion in the arts and fashion. She has worked as an assistant at various fashion shows and was a finalist from FIT for the Council of Fashion Design Teen Vogue Scholarship. Since coming to New York, Joslyn has participated in short films and music videos as an actor and was actively involved in the Korean Association of New York Art Schools (KANA).

현재 Fashion Institute of Technology Fashion Design 학부에 재학중이며 어렸을 때부터 사물을 보는 남들과는 다른 시각을 가지고 있던 성향이 예술 분야로 전공을 선택하도록 기여. 여러 fashion show assist 경력이 있으며, 2014에는 CFDA TEEN VOGUE에 FIT finalist로 출전. 뉴욕에 와서는 short film이나 뮤직비디오 등에 배우로 출연도 하며, 또한 예술 단체인 KANA안에서 활동을 했으며 painting 등 다양한 예술적 경험을 쌓았다.

Q: New York’s Best-Kept-Secret Restaurant?

A: Taverna Kyclades, located in Astoria at the end of the N,Q lines.

Q: Inspirational Film?

A: Eight Below. This movie, which is based on a true story about a team of sled dogs that encounter hardships while waiting 175 days for their owner to return, is an inspirational film that shows us that human will is greater than we can imagine.

Q: If tomorrow was the Apocalypse?

A: I would spend the best day with my family and the people I love.

Q: Inspiration?

A: Nature and Earth.

Q: 뉴욕에서 나만 아는 꼭 가봐야하는 restaurant는?

A: Taverna Kyclades, Astoria 종점역에 위치

Q: 가장 감명깊게 본 영화는?

A: Eight Below,175일간 남극에서 대장이 돌아오기만을 기다리며 혹독한 환경에서 스스로 살아남은 썰매개들의 실화를 바탕으로 만들어진 이 영화는 인간의 의지나 본성도 자신이 알고있는 것 보다 강하리라는 생각과 희망을 주는 이야기이다.

Q: 내일 지구가 종말하면 난 오늘 OOO를 하겠다.

A: 사랑하는 사람들 가족들과 모두 함께 모여 가장 즐겁고 아름다운 날을 보내겠다.

Q: 나에게 영감을 준 한가지?

A: 자연, 지구